대학소식

[보도자료] 포스텍 한성호 교수, 아시아인간공학회 창립 주도

2014-05-19600

‘서양 위주의 인간공학이제는 아시아가 선도한다’

21일부터 제주서 14개국 400여명 참여  국제학회 개최

 

 한성호 교수

각종 물품이나 기기의 인체공학적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이는 학문인 인간공학(Ergonomics)이 주목받는 가운데, 한 국내 학자가 아시아권 최초의 인간공학 국제학회 창립을 주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주인공은 포스텍(POSTECH) 산업경영공학과 한성호(52세) 교수.

한 교수는 모바일시스템, PC 사용 편의성, 운전 환경 등 안전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구현하기 위한 연구를 주로 하는 인간공학분야 권위자로서, ‘아시아인간공학회(ACED; Asian Conference on Ergonomics and Design)’를 창립, 초대 조직위원장을 맡아 오는 21일부터 4일 동안 제주 라마다호텔에서 제1회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아시아가 인간공학을 선도하자(Take the Asian Initiative in Ergonomics and Design)’을 기치로 내건 이 학술대회에는, 중국, 일본,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권 14개국에서 400명 이상의 연구자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서양인 위주로 구성되어 있는 인간공학 연구와 관련제품 개발을 아시아의 문화와 인체 특성에 맞는 연구로 전환하고 촉진하는데 이 학회 창립이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 교수는 “아시아 지역을 대표하여 우리나라가 창립을 주도하고 국제학회를 개최하게 되어 관련분야 연구와 산업 활성화에 상당히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창조경제의 주축이되는 ICT산업과 연계하여 인류의 생활을 증진시키는 미래 신산업 창출에 인간공학이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