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노벨상 수상자’ 단 셰흐트만 교수, POSTECH 찾았다

2022-07-19 1,440

[19일 셰흐트만 교수 특강·POSTECH-이스라엘 대학 공동 콘퍼런스 등 다채로운 행사 진행 예정]

[예비 과학기술인들이 노벨상 수상자와 한 자리에서 소통하며 꿈 키울 기회 마련]

노벨화학상을 수상한 이스라엘 테크니온공과대학(Technion-Israel Institute of Technology) 재료과학부 단 셰흐트만(Dan Shechtman) 교수가 POSTECH을 찾았다. 이번 방문은 한국-이스라엘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이스라엘과 긴밀한 연구·교육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POSTECH이 특별히 마련한 자리다.


가장 주목할만한 프로그램은 단연 단 셰흐트만 교수의 특강이다. 결정과 비정질의 중간에 해당하는 준결정을 발견한 공로로 노벨상을 수상한 셰흐트만 교수는 19일 포스테키안을 대상으로 ‘준결정, 결정학의 패러다임 전환(Quasi-Periodic Materials, a Paradigm Shift in Crystallography)’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 자리는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어갈 POSTECH 구성원(포스테키안)이 노벨상 수상자와 한 자리에서 소통하며 꿈을 키울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셰흐트만 교수의 발견은 정식으로 인정되기까지 수많은 학계의 비판과 맞서야 했다는 점에서 여러 어려움을 딛고 연구에 힘쓰고 있는 예비 과학기술인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같은 날, POSTECH은 이스라엘의 대학과 ‘공동 콘퍼런스(Joint Conference)’도 진행한다. △텔아비브대학(Tel Aviv University) 에이디 아리(Ady Arie) 교수 △테크니온공대 가이 바탈(Guy Bartal) 교수 △와이즈만연구소(Weizmann Institute of Science) 스테판 정(Steffen Jung) 교수 등이 POSTECH 교수·학생과 함께 양자 메타포토닉스와 면역학의 최신 연구 동향에 관해 논할 예정이다. 양자 메타포토닉스 세션은 기계·화학공학과 노준석 교수가, 면역학 세션은 생명과학과 임신혁 교수가 각각 좌장을 맡는다.

한편, 셰흐트만 교수가 POSTECH을 찾은 배경에는 주한이스라엘대사관의 ‘숨은 노력’이 있었다. 아키바 토르(Akiva Tor) 주한이스라엘대사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셰흐트만 교수의 방문이 성사된 데 이어, 대사관에서 이번 행사의 후원에 나선 것이다. 토르 대사는 전 일정을 함께 하며 POSTECH과의 협력을 공고히 할 예정이다.